'송혜교-송중기' 두번째 열애설, 아니 땐 굴뚝에 연기!

책/음악 / 김영권 / 2017-06-19 15:57:30
  • 카카오톡 보내기
▲ '태양의 후예'에서 커플 연기를 선보였던 송혜교-송중기가 두번째 열애설이 났다.(사진=일요주간DB)

[일요주간=김영권 기자]인기드라마 ‘태양의 후예’에서 커플 연기를 선보였던 송혜교-송중기가 두 번째 열애설이 났다. 두 사람은 발리 데이트를 즐겼다는 중국발 ‘열애설’을 19일 부인했다.

이날 송혜교의 소속사 UAA 측은 “송혜교가 발리에 간 것은 맞지만 다른 작업 미팅 목적으로 간 것이다”라면서 “송중기와 만난 것은 아닌 것으로 확인됐다”고 밝혔다.

또 송중기의 소속사 블러썸엔터테인먼트 측도 “중국 매체 보도는 사실무근이다. 발리 여행은 ‘군함도’ 제작발표회 전 친구들과 함께 다녀온것”이라고 해명했다.

앞서 중국 매체 시나닷컴 등은 송혜교와 송중기가 비슷한 시기에 발리에 입·출국한 정황을 들어 다시 한번 두 사람의 열애설을 제기한 바 있다.

한편 두사람은 지난해 4월 종영한 KBS2 수목드라마 ‘태양의 후예’에서 각각 강모연과 유시진 역을 맡아 커플 연기를 선보였으며, 지난해 미국에서 함께 식사하는 모습이 공개되어 열애설에 휩싸였으나 부인한바 있다.

[ⓒ 일요저널. 무단전재-재배포 금지]

  • 카카오톡 보내기
뉴스댓글 >